로스앤젤레스관광청, 로스앤젤레스에서 취향 따라 즐기는 밸런타인데이 명소 소개

로스앤젤레스관광청이 취향 따라 즐길 수 있는 L.A.의 로맨틱 명소를 소개한다.

밸런타인데이에 자신만의 취향에 따라 로맨틱한 시간을 보내고 싶다면 로스앤젤레스의 대표적인 동네 할리우드로 가보자. 음악, 영화, 책을 좋아하거나 자연에서 행복을 느끼는 이들 모두 할리우드에서 본인의 스타일에 맞게 로맨틱한 데이트를 즐길 수 있다. 할리우드는 풍부한 영화의 역사를 갖추었을 뿐 아니라 자연으로 둘러싸여 있기 때문이다. 꼭 밸런타인데이가 아니더라도 할리우드에서는 일 년 내내 낭만적인 추억을 만들 수 있다. 할리우드에서 취향 따라 즐기는 로맨틱 코스를 소개한다.

◇음악

할리우드는 재즈, 팝, 록은 물론 블랙 메탈까지 다채로운 음악 취향을 포용하는 곳이다. 세계에서 가장 큰 개인 음악 상점인 아메바 뮤직(Amoeba Music)은 레코드판과 CD로 가득한 로맨틱한 공간이다. 일주일에 수 차례씩 열리는 라이브 공연을 들으며 데이트 상대와 함께 음악에 관해 이야기를 나눠보는 건 어떨까. 부르주아 피그(Bourgeois Pig)는 새벽 3시까지 영업하는 카페로 오래되고 아늑한 소파에 앉아 사랑을 속삭이기 좋은 공간이다. 무엇보다도 음악이 좋기로 유명한 ‘분위기 맛집’이다. 그런가 하면 버건디 룸(Burgundy Room)은 로큰롤 매니아들의 성지이다. 연인과 함께 칵테일을 홀짝이며 다채로운 로큰롤 사운드트랙을 감상하기 제격이다.

◇스토리

무소&프랭크 그릴(Musso & Frank Grill)은 수많은 영화에 등장한 할리우드의 터줏대감 같은 레스토랑이다. 바텐더에게 시그니처 메뉴인 마티니를 주문하면서 단골이었던 소설가 찰스 부코스키에 관한 일화를 들려 달라고 해보자. 소설과 영화를 사랑하는 이들에겐 더할 나위 없는 데이트가 될 것이다. 프렌치 레스토랑 라 푸벨(La Poubelle) 역시 로컬들의 사랑을 받는 곳이다. 이곳에서 샴페인과 함께 굴 요리를 즐긴 뒤 근처의 중고서점 카운터포인트(Counterpoint)에 들러 랭보의 시집이나 장 뤽 고다르의 인터뷰 선집을 골라보면 어떨까. 저녁 식사를 마치고 영화를 보고자 한다면 비스타 극장(Vista Theatre)을 추천한다. 1920년대 이집트 스타일로 꾸며진 이 극장은 쿠엔틴 타란티노의 영화 ‘트루 로맨스’의 촬영지이기도 하다. 로맨스 영화 촬영지에서 데이트를 하며 잊지 못할 순간을 만들어보자.

◇자연

그리피스 천문대(Griffith Observatory)는 다운타운 L.A.를 내려다보며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로맨틱한 장소다. 해가 뜨고 지기까지 시시각각 다른 풍경을 선사하는 이곳은 언제든 가장 로맨틱한 순간을 보장한다. 하이킹을 좋아한다면 그리피스 천문대까지 걸어가 보는 것도 추천한다. 등반하는 도중에 트레일스 카페(Trails Cafe)에서 쉬어 갈 수도 있다. 나무 그늘이 우거진 야외 공간에서 커피 한잔을 할 수 있는 이곳은 로컬들이 선호하는 명소다. 할리우드에는 자연에서 갓 수확한 식자재를 만나볼 수 있는 시장도 열린다. 얼리버드 커플이라면 할리우드 파머스 마켓(Hollywood Farmers’ Market)에 들러 보자. 매주 일요일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열리는 이 시장에서는 유기농 오렌지 주스와 함께 신선한 굴을 맛볼 수 있다. 할리우드 사인이 보이는 이곳에서 로컬 뮤지션들의 공연을 들으며 이 지역만의 유기농 제품들을 구매해보자.

Related Stories

Discover

배우 수애, 추석 앞두고 굿네이버스에 5천만 원 기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는 배우 수애가 추석 명절을 홀로 지내야 하는 독거노인을 위해 5천만 원을...

방탄소년단 뷔, `화려한 스타일링이 잘 어울리는 스타` 1위…외모가 제일 화려

방탄소년단(BTS) 뷔가 '화려한 스타일링이 잘 어울리는 스타' 1위에 올랐다. 지난 21일 아이돌차트가 진행한 '화려한 스타일링이 잘 어울리는 스타' 투표 결과, 뷔는 총 참여인원 5만3194명 중 2만4394표(46%)의 압도적 지지를 받아 1위에 등극했다. 평소에 뷔는 만화를 찢고 나온 것 같은 아름다운 이목구비로 무대에서 화려한 스타일링을 자주 선보여 왔다. 쉽게 도전하기 어려운 파란색을 비롯해 빨간색, 주황색, 핑크색, 반반염색 등 과감한 염색은 물론이고 크고 화려한 귀걸이, 팔찌 등을 레이어드해 블링블링한 스타일링을 보여주기도 했다. 자칫 투 머치 스타일링으로 보일 수 있지만 이 모든 것을 다 소화해내는 것은 뷔의 수려한 외모 덕분. 팬들은 "스타일링이 화려할수록 뷔의 잘생긴 얼굴이 돋보이는 신기한 효과"라고 찬사를 보냈다. 뷔에 이어 방탄소년단 제이홉, AB6IX 박우진이 2, 3위에 각각 올랐다. 한편, 빌보드는 28일(현지시간) 예고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가 핫 100 최신 차트에서 1위로 다시 올라섰다고 보도했다. '다이너마이트'는 발매 직후 2주 연속으로 핫 100 1위를차지했으며, 이후 2주간은 한 계단 하락한 2위를 기록했으나, 발매 5주 차인 이번 주 1위로 다시복귀하게 됐다.

진에어, 군산~제주, 원주~제주 신규 취항

진에어가 군산공항과 원주공항에 각각 신규 취항한다.   진에어는 10월 8일부터 군산~제주와 원주~제주 노선을 매일 2회 왕복...

비엣젯항공, ‘스카이보스 파워 패스’ 서비스 출시

베트남 차세대 항공사 비엣젯항공이 베트남 국내를 무제한으로 다닐 수 있는 상품인 ‘파워 패스’에 프리미엄...

지승현, ‘뽕숭아학당’ 게스트 출연…영탁과 인연 기대

배우 지승현이 TV조선 ‘뽕숭아학당’에 출격한다. 29일 지승현의 소속사 바를정엔터테인먼트는 “지승현이 추석 특집으로 방송되는 TV조선 ‘뽕숭아학당’ 21회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뽕숭아학당’은 ‘미스터트롯’이 탄생시킨...

‘30년 농구사랑’ 박진영, NBA 파이널 특별 게스트 출연… ...

연예계의 소문난 농구 마니아 박진영이 올 시즌 NBA 파이널에 특별 게스트로 나선다. 본인의 SNS에...

Popular Categories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