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타이베이도 편리하게! 티웨이항공, 타이거에어 타이완과 공동운항 시작

(여행레저신문=이귀연 기자)티웨이항공이 해외 저비용항공사와의 공동운항(코드쉐어, Codeshare)읕 통한 노선 확대로 소비자들의 편의를 향상시키고 있다.


앞서 티웨이항공은 지난해 11월 대만 국적 LCC인 ‘타이거에어 타이완(Tigerair Taiwan)’과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신규 노선 개발과 공동운항을 통한 상호 발전적 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오는 5월 21일부터 티웨이항공의 노선인 대구-타이베이, 타이거에어 타이완의 노선인 부산-타이베이 노선을 공동운항하기로 결정했다. 이제 티웨이항공을 통해서 부산에서도 대만으로 떠날 수 있는 편리한 인프라가 구축된 것이다.


부산-타이베이 노선은 주 5회(월, 수, 목, 토, 일)운항한다. 토·일요일의 경우 부산에서 오후 8시 45분에 출발해 현지시간으로 오후 10시 10분 타이베이에 도착한다. 돌아오는 편은 타이베이에서 오후 4시 40분에 출발, 오후 7시 55분에 부산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특히 이번 공동운항을 기념해 티웨이항공은 특가 이벤트도 함께 마련했다. 3월 22일(오늘)부터 4월 5일(목)까지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웹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편도 총액운임(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이용료 포함)은 8만 3,300원부터다.


또한 이벤트 기간 동안 대만 지역 항공권을 구매하신 분들 중 추첨을 통해 대구-홍콩 노선의 무료 왕복 항공권 2매를 증정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티웨이항공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부산에서 출발하는 타이베이 노선을 포함, 티웨이항공은 대만에서만 총 5개 노선(김포-송산, 인천-가오슝, 인천-타이중, 대구-타이베이, 부산-타이베이)을 운항하게 되었다”며 ” 다구간 예약을 통해 티웨이항공과 더욱 알찬 대만 여행을 즐겨 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공동운항 (Codeshare)

항공사끼리 각사의 항공편명으로 상대방 항공사의 좌석을 공유해 판매하는 방식을 말한다. 현재 티웨이항공은 이스타항공과 김포-송산 노선을 공동운항하고 있다. 해당 노선의 경우 월, 수, 금, 일요일에 실제 운항하는 항공사는 티웨이항공이다. 화, 목, 토요일의 경우 이스타항공이 운항한다. 하지만 공동운항을 통해 소비자는 요일에 상관없이 양사의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웹 등 판매 채널을 통해 항공권을 구매할 수 있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