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후쿠오카 취항 기념 특가 이벤트

(여행레저신문=권호준 기자) 미식의 도시로 먹방러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일본 후쿠오카가 한걸음 더 가까와진다. 에어서울은 8월 27일로 예정된 후쿠오카 신규 취항을 기념해 27일 오전 10시부터 취항 기념 특가 이벤트를 실시한다.

에어서울은 인천-후쿠오카 노선의 신규 취항으로 동경과 오사카에 이어, 일본 주요 도시 노선을 모두 운항하게 될 예정이며, 에어서울을 이용하는 여행객들의 여행지 선택의 폭은 한층 더 확대된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후쿠오카는 쇼핑과 미식의 천국으로 이름을 떨치고 있지만, 온천투어하면 후쿠오카 할 정도로 일본에서 온천 여행으로 가장 유명한 곳이다. 온천과 역사여행, 쇼핑과 미식의 조합으로 여행의 모든 요소가 집약된 여행지라고 할 수 있다.”며, “에어서울은 후쿠오카 외에도 나가사키, 히로시마 등에도 취항하고 있어, 이용객들은 후쿠오카로 출국해 인근 유명 지역을 여행한 후 나가사키공항에서 인천으로 입국하는 등의 다양한 여행 일정을 구성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고 전했다.

에어서울은 6월 27일 오전 10시부터 후쿠오카 신규 취항을 기념해 특가 이벤트를 실시한다. 편도 항공운임이 19,200원으로 유류할증료 및 제세공과금을 포함한 왕복 총액  99,900원부터의 가격으로 판매한다. 탑승기간은 8월 27일부터 10월 27일까지며,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웹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에어서울의 인천~후쿠오카 노선은 8월 27일부터 하루 한 편, 주 6회 운항하며, 9월 28일부터는 매일 운항한다.

에어서울은 일본 오키나와와 삿포로의 치토세에도 연내 취항할 예정으로, 국내 8개 항공사 중 가장 많은 일본의 13개 도시로 노선 네트워크를 확장하게 된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