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코투어, 징검다리 연휴 중 6일 워터파크 이용객 몰린다.

사진;이비즈네트웍스-보도자료41차고코투어-징검다리-연휴-중-6일-워터파크-이용객-몰린다. 제공;이비즈네트웍스
[여행 레저] ‘종합숙박·액티비티 예약 서비스 고코투어’(대표 박기범)가 6~9일간 숙박·액티비티 빅데이터를 집계한 결과 10명중 4명은 워터파크를 즐길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에 따르면 6~9일 숙박 예약자 중 6일이 38.1%로 가장 높은 예약률을 보였으며, 다음으로 7일(21.5%), 8일(14.8%)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해당 기간내 많이 즐길 것으로 통계된 액티비티는 워터파크·스파(37.5%), 테마파크(35.2%), 투어·관람(8.2%)순이다.

숙박유형 조사결과는 리조트·콘도(34.8%), 호텔(32.6%), 펜션(12.9%)순이며, 숙박 기간은 61.4%의 예약자가 1박을 선택했다. 이는 남은 연휴를 휴식에 투자할 것으로 예측된다.

한편 젊은 연령층의 경우 오션월드, 캐리비안베이 등의 어트랙션 위주의 예약률이 높았으며, 가족단위 여행객들은 아산 스파비스, 파라다이스 스파도고 등 워터파크와 다양한 테마 스파.온천으로 편안한 휴식까지 제공하는 곳을 선호했다.

아산 스파비스 20분 거리에 위치한 평택라마다앙코르호텔 김민경매니저는 “징검다리 휴일을 맞이해 가족단위 투숙객의 예약이 급증했는데, 아이와 함께 묵다보니 깔금한 객실컨디션을 찾아 신축 호텔을 원하시는 이용객들에게 인기가 많다”며, “스파비스 뿐 아니라, 주변 삽교호관광지, 평택호관광단지도 즐겨보시고, 객실에서 서해대교와 평택항 야경을 감상하며 소중한 추억을 만들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인철 여행레저신문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