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풍 초기증상, 요산 배출 도움될 수 있는 알칼리성 복합식품 도움돼

통풍은 신장을 거쳐 배출되어야 할 요산이 제대로 배출되지 않고, 혈액 속에 요산 농도가 높아져 날카로운 결정 형태로 관절의 연골 등에 침착되는 질병이다. 통풍 초기증상은 대부분 통풍 발작으로 시작된다. 급성발작이 일어나게 되면 관절이 갑자기 붓기 시작하면서 심한 통증이 찾아오지만 이는 간헐적으로 나타나는 경우가 많아 별 다른 심각성을 느끼지 못 하는 경우가 많으며, 일반적으로 엄지발가락 통풍으로 시작되어 팔꿈치, 발목, 무릎 순서로 오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별 다른 이상징후가 없어도 통풍일 수 있으니 발과 발가락 통증이 심하다면 병원에 방문하는 것이 좋다.

발 통풍을 포함해 통풍은 재발률이 매우 높은 질환으로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면 관절의 변형과 기능장애까지 나타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그러나 통풍은 완전한 해결법이 존재하지 않아 통풍에좋은음식을 찾아 먹고자 하는 경우가 많다. 통풍 초기증상의 원인은 퓨린으로 주로 돼지고기 등의 육류, 맥주, 패스트푸드를 비롯한 열량이 높은 음식 등에 많이 들어 있다. 따라서 통풍을 관리하고 예방하기 위해서는 퓨린이많은음식을 피해 식습관을 개선하는 것이 중요하다.
통풍을 관리하고, 예방하기 위해서는 퓨린이 많이 함유된 통풍에 안좋은 음식의 섭취를 자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요산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을 주는 음식들을 섭취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 식약처 간행물 ‘약과 음식 상호작용을 피하는 복약 안내서’에는 알칼리성 식품들은 소변을 알칼리화에 소변에 녹는 요산의 양을 늘려 요산 배출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와있다. 알칼리성 식품은 아주 다양하게 존재하지만 각자 섭취하기는 어렵기 때문에 알칼리성 복합식품 형태로 섭취해주는 것이 좋다.

대표적인 요산배출음식으로 스피루리나, 클로렐라, 익모초 등이 있다. 스피루리나에는 탄수화물, 단백질을 비롯한 수용성 식이섬유와 비타민, 엽산과 각종 무기질 성분이 풍부하게 함류돼 있으며, 클로렐라는 단백질, 엽록소, 무기질 등 각종 영양소가 고루 풍부해 통풍에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알칼리성 복합식품을 선택할 때 몇 가지 주의사항이 있다. 식품 원료 살균을 통해 유해 세균이 제거되었는지, 화학적 부형제가 들어가지 않아 안전하게 섭취할 수 있는지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알칼리성 복합식품 섭취를 통해 통풍을 관리하는 것과 함께 연골 건강 관리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앞서 말했듯이 통풍은 요산이 날카로운 결정 형태로 관절의 연골 등에 침착되어 문제를 일으키기 때문이다. 연골과 관절을 관리하기 위해서는 연골의 구성성분을 직접 섭취하는 것이 권장되는데, 이에 가장 주목을 받고 있는 것이 연골 관리 복합식품이다. 고함량의 콘드로이친 황산과 2형 콜라겐 등을 함유한 상어연골추출물이 대표적이다. 콘드로이친 황산은 연골의 주요 구성성분으로 연골 재생을 돕고 관절 구조에 근본적 변화를 줄 수 있어 실제 약물로도 사용되고 있다.

SCI급 학술지 ‘International Journal of Rheumatology’에 등재된 연구에서는 콘드로이친 황산이 연골 파괴 과정을 억제하고, 새로운 연골 형성을 위한 단백질 동화 작용을 자극한다는 내용이 언급되어 있다. 이는 단순 통증 완화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연골의 재생을 통해 근본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음을 시사한다.

실제로 통풍과 함께 통풍성 관절염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으므로 알칼리성 복합식품과 연골 관리 복합식품으로 상어연골추출물을 함께 섭취하는 것이 좋다. 통풍은 재발이 자주 일어나는 병이므로 평소에 주기적인 요산수치 검사를 통해 체내의 요산이 얼마나 쌓여 있는지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좋으며, 꾸준한 식이조절과 운동을 통해 관리하는 것이 좋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