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엣젯항공, 정기주주총회 열어 포스트 코로나 대응 논의

n  주주들에게 2019년 배당금 주당 최대 50% 지급n  정부 지원 통해 올해 말까지 2천만명 수송 목표

[여행레저신문=김인철기자] 비엣젯항공이 지난 27, 2020년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해 지난해 실적 검토와 함께감사 승인 재무제표 표결 및 2020년 발전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정기주주총회 결과에 따르면비엣젯항공은 지난해 누적 승객 1억 명 돌파 등 의미 있는 기록을 남기며 2019년 연간 항공운송 매출은 41 2,520억 동( 2조 1,290억 원), 세전 이익은 3 8,690억 동( 1,990억 원)을 달성하며 각각 전년 대비 22%, 27% 증가한 수치를 기록했다특히전 세계 항공산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효율적인 사업 운영을 통한 안정적인 재정을 기반으로 2019년 배당금은 주당 최대 50% 지급할 것으로 알려졌다.

베트남에서 5월 말부터 빠르게 국내선 운항이 재개된 이후 비엣젯항공은 8개의 국내선에 신규 취항하며 현재 총 53개의 베트남 국내선을 운항하고 있다또한베트남 항공업계와 함께 7월 재개를 목표로 국제선 운항을 준비 중이다.

또한비엣젯항공은 세금 등 요금 감면저금리 대출과 같은 베트남 정부의 다양한 지원을 통해 연말까지 90대의 항공기로 118,000회 이상의 항공편을 운항하고 2,000만 명 이상의 승객을 운송한다는 계획이다비엣젯항공은 2019년 한 해 동안 2,500만 명 이상의 승객을 수송했다.

특히올해 말까지 비엣젯항공은 핵심 사업인 항공 운송사업의 손익분기점 도달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화물 서비스 향상항공기 구매신용 대출 다양화자사 지상조업 확대 등으로 가격 최적화에 집중할 예정이다전자상거래 플랫폼 앱을 사용하고 운항 시스템 디지털화를 위한 소프트웨어와 프로그램을 적용해 노선기단 등을 철저하게 관리해 나갈 방침이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