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여름 특별 안전 점검 실시 ∙∙∙ 안전 운항 ‘이상 무’

에어서울(대표: 류광희)이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안전 운항을 위한 대대적인 특별 점검에 나섰다.

에어서울은 오늘(20일), 개화산 운항본부에서 류광희 에어서울 대표를 비롯해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 운항에 한 치의 오차가 없도록 전 직원들의 안전 의식을 고취하고 안전 대책을 점검하는 안전 결의대회를 실시했다.

이날 에어서울 임직원들은 국내외 안전사고 사례를 공유하며 운항, 캐빈, 정비, 공항 등 전 부문에 걸쳐 안전 대책을 세우고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여행객들이 집중되는 7월 21일(금)부터 8월 10일(목)까지 3주간을 하계 특송 기간으로 지정하고 관리자가 안전 순찰을 실시하는 등 안전 사고 예방활동을 특별히 강화할 예정이다.
 
에어서울 류광희 대표는 “안전은 고객의 생명과 직결되며, 나아가 우리 기업의 존폐를 좌우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핵심 가치다.”라며, “모든 임직원들이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고 타협하지 않는 안전 문화의 정착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말했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