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스타일 허브(K-Style Hub) 10월의 잔칫상’

(미디어원=정인태기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이하 공사)는 문화의 계절 가을을 맞이하여 케이스타일 허브(K-Style Hub, 서울 청계천로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여행·문화와 관련된 풍성한 이벤트 및 문화·체험 프로그램 ‘10월의 잔칫상’을 운영할 계획이다.

케이스타일 허브(K-Style Hub) 앞 광장에서는 가을여행주간(10.20~11.4)을 맞이하여 경상북도, 충청도, 울산 등 지자체에서 지역관광 홍보 캠페인을 펼친다. 특히 경상북도와 충청도는 이번 행사에서 대한민국 테마 여행 10선에 선정된 지역의 관광명소들을 활용한 고품격 지역관광 코스를 소개할 예정이다.

5층 문화체험전시관에서는 ’관광두레 리더스(우수 관광주민사업체) 체험전‘이 9월 29일부터 11월 11일까지 44일간 운영된다. 방문객들은 관광두레 리더스로 선별된 5곳(제천 교동민화마을, 순천 두레아트, 김제 손누리이야기, 구례 토요오픈스튜디오, 구례삼촌)이 생산한 기념품을 관람 및 구매할 수 있으며, 공예품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또한 공사는 케이스타일 허브(K-Style Hub)의 대표적인 정기 문화 프로그램으로 매월 1회 실시해 온 ‘수요2시간 여행 클래스’를 10월 한 달 동안 매주 1회로 확대 실시할 예정이다. 특별히, 10.19(목)에는 중고생을 대상으로 “프로페셔널 여행세계” 프로그램도 시범 운영된다.

10.4(목) 저녁 7시에는 점심의 휴식 버스킹 스페셜 공연이 준비되어 있다.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매주 목요일 점심시간에 케이스타일허브(K-Style Hub) 앞 광장에서 개최되었던 “K-Style Hub와 함께하는 점심의 휴식 버스킹 공연“을 마무리하는 것으로, 공연에 참여했던 팀 가운데 가장 반응이 뜨거웠던 4팀이 가을밤, 도심 속 음악여행을 준비한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