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 트레킹 휴양지 베트남 북부 ‘닌빈·사파 트레킹’ 4박 6일 코스 진행

승우여행사, 세번째 해외 자연 휴양형 이지트레킹 여행지로 베트남 선정 북부 지역 닌빈 및 사파 트레킹·고급 숙소·관광으로 트레킹과 휴양을 한번에 이원근 대표 인솔로 10월 21일(금), 11월 19일(토) 단 2회만 진행

329
출처: 승우여행사

자연여행 전문 여행사 승우여행사가 세 번째 해외 자연 트레킹 휴양지로 베트남을 선정하고, 북부 지역인 닌빈과 사파로 트레킹 여행에 나선다.

베트남은 동남아 여행지 중 매력적인 나라로 손꼽힌다. 그중 북부는 지금까지 알려진 베트남과는 전혀 다른 매력을 가진 곳이다. 순박한 산악 민족의 삶 그리고 자연과 그 속에서 지내온 사람들의 세월과 문화가 융합된 베트남의 옛 모습을 접할 수 있다.

북부 지역 중 물의 도시인 ‘닌빈’은 수직 절벽의 바위산과 100여 개의 동굴, 30여 개의 작은 계곡들이 강과 호수를 둘러싸 천혜의 절경을 선사한다. 거대한 바위산, 습지대, 작은 동굴 등 강 주변을 오르내리며 볼 수 있는 풍광이 이색적이다.

구름의 도시 ‘사파’는 중국과 국경을 이루는 고산 지대 마을로 베트남의 스위스로 불린다. 아름다운 라이스테라스의 경치를 즐기며 소수 민족 마을을 방문하는 트레킹이 일품이다.

승우여행사는 베트남 북부를 여행하기 최적의 시기인 10월 중순부터 11월 사이 물의 도시 닌빈과 구름의 도시로 불리는 사파에서 가볍게 걷고 편하게 쉬며, 베트남 북부를 제대로 경험할 수 있는 여행을 제공한다.

일정으로는 닌빈의 ‘꾹프엉 국립공원’ 트레킹과 사파의 소수민족 마을인 ‘깟깟마을’과 ‘따반마을’ 트레킹 등 총 3회의 트레킹이 진행된다. 인도차이나반도에서 가장 높은 판시판 산 정상을 왕복 케이블카로 정복하며, 땀꼭 나룻배투어, 모아나 빌리지 관광 등이 포함돼 적당한 강도의 트레킹과 휴양, 관광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여행 상품은 대한항공 왕복 항공권, 전 일정 4성급 부티크 호텔 숙박, 일정상의 식사와 관광지 입장료, 마사지 2회, 여행자보험을 포함해 1인 209만원에 판매된다. 10월 21일과 11월 19일 단 2회 출발하며, 이원근 승우여행사 대표가 여행 출발부터 끝까지 동행해 인솔한다.

여행 예약 및 문의는 승우여행사 누리집 또는 유선상으로 문의할 수 있다.

한편 1998년에 창립한 승우여행사는 대한민국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우리나라 구석구석을 다니며, 걷기 좋은 길을 찾아다니는 자연여행 전문 여행사이다. 최근에는 몽골, 태국 등 가볍게 걷고 편하게 쉬는 해외 자연 휴양형 이지트레킹(Easy Trekking) 상품을 신규 기획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