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 호텔의 아이덴티티를 담은 시그니처 향기로 룸 스프레이 출시해

고급스러운 향기 인테리어 연출에 적합한 우아한 투스칸 오렌지향 담아

174

여의도에 위치한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 호텔은 호텔 객실층의 시그니처 향기인 투스칸 오렌지향을 룸 스프레이로 개발하여 판매한다.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은 한 차원 높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호텔 공간의 콘셉트에 맞는 향을 개발하여 호텔 곳곳에서 고객들이 다른 향기를 느낄 수 있게 하고 있는데 이번에 출시된 룸 스프레이는 고객들에게 가장 인기가 있는 호텔 객실층의 향기를 담고 있다.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의 시그니처 향기인 투스칸 오렌지향은 클로브(Clove), 넛메그(nutmeg), 머스크(Musk) 향을 베이스로, 심신의 안정과 긴장, 스트레스 완화에 효과가 있는 우아한 향의 제라늄(Geranium) 향과 꽃, 오렌지, 사과의 상큼한 향을 더하여 만들어졌다. 한국의 아름다움과 밝은 에너지를 표현하는 투스칸 오렌지향은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의 아이덴티티를 가장 잘 표현하는 향으로, 고객들이 일상에서도 호텔에서의 순간을 기억할 수 있게 하고 집에서도 럭셔리 호텔 투숙을 하는 듯한 고급스러운 향기 인테리어를 연출할 수 있게 도와준다.

센스 있는 선물용으로도 손색이 없는50ml 크기 룸 스프레이 한 병의 가격은 5만5천 원(세금 포함)이며, 호텔의 프론트 데스크, 골드라운지 및 페어몬트 피트 리셉션 데스크에서 구매 가능하다. 자세한 문의는 대표번호 02-3395-6000을 통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