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도어 레드페이스, 스스로 열을 내는 자체발열 보온소재 써모 에어볼패딩 재킷 출시

신체 발산수분에 반응하여 발열하는 볼패딩 충전재로 보온성 강화 레드페이스, 단풍산행에 가볍고 따뜻하게 걸치기 좋은 써모 에어볼패딩 재킷 2종 선봬 얇은 두께감으로 이너 패딩으로도 활용 가능, 접어서 배낭에 휴대하기에 간편

사진;레드페이스 멜란스포트 써모패딩재킷 착용 제공;레드페이스

(여행레저신문=이정찬기자) 때 이른 추위가 찾아오면서 보온기능을 갖춘 아웃도어 아이템을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간절기가 짧아지고 추운 겨울이 일찍 찾아오는 추세로, 아우터와 이너 겸용으로 활용 가능한 경량패딩재킷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대한민국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레드페이스(대표 유영선)가 신체에서 발산하는 수분을 흡습해 자체 발열을 가능케하는 기능성 충전재 ‘써모 에어볼5’를 사용한 패딩재킷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패딩에 사용된 ‘써모 에어볼5’ 충전재는 신체 발산수분을 흡습, 발열하여 보온성을 강화시켜주는 소재로써 슈퍼소프트 가공을 통한 뛰어난 촉감과 착용감을 자랑하며 초 저데니아 섬유를 적용하여 활동성을 높여준다. 부피가 크지 않은 경량패딩으로, 기온이 올라가는 낮 시간대에는 접어서 배낭에 보관할 수 있어 휴대가 간편하다. 또한 물 세탁이 가능해 땀과 외부오염으로부터 간편하게 세탁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레드페이스가 이번에 선보이는 써모 에어볼패딩 재킷에는 ‘멜란스포트 써모패딩재킷’과 ‘매트라이트 써모패딩재킷’이 있다.

두 상품은 가벼우면서도 보온성이 뛰어나며 휴대에 용이한 장점이 있다. 또한 자체 발열 소재로 두께는 얇지만 따뜻해 날씬한 핏을 연출할 수 있으며 겨울철 두터운 패딩 안에도 레이어드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은 상품이다.

‘멜란스포트 써모패딩재킷’과 ‘매트라이트 써모패딩재킷’은 쉘텍스 엑스 라이트 소재를 사용해 방풍기능과 경량성이 우수하다. 특히 신체 발산수분에 반응하여 발열 기능을 하는 볼패딩 충전재를 사용해 보온성을 강화한 점이 일반 패딩과 차별화되는 특징이다.

아울러 ‘멜란스포트 써모패딩재킷’은 신축성 소재를 배색해 더욱 뛰어난 활동성을 자랑하며 슬림핏으로 한결 날렵해 보이는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색상은 남성용 옐로우·네이비·블랙이 있고 여성용 블랙·옐로우가 있으며 가격 9만8000원이다.

‘매트라이트 써모패딩재킷’은 사선 퀼팅 디자인을 적용해 패딩임에도 부해보이지 않고, 날씬해보이는 효과가 있다. 색상은 네이비/블랙/그레이/머스타드가 있다. 가격은 8만8000원이다.

한편 레드페이스는 21일까지 공식 블로그를 통해 아웃도어를 즐기는 소비자들이 직접 ‘써모에어볼패딩 재킷’을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레드페이스는 단풍이 절정을 이루기 시작하는 10월은 밤낮의 일교차가 커 낮시간에 흘린 땀으로 인한 저체온증의 위험이 높아진다며 가을산행 시에는 휴대가 간편하고 휴식 타임에도 체온을 충분히 유지시켜줄 보온 재킷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고 밝혔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