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레저신문=김인철 기자) 필리핀관광부 한국 사무소(지사장 마리아 코르존 호르다-아포)는 오는 27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있는 롯데호텔 서울에서 ‘2018 필리핀 서울 세일즈 미션’을 개최한다.

‘2018 필리핀 서울 세일즈 미션’에는 호텔/리조트, 현지 여행사, 항공사 등 필리핀 관광산업 관계자들이 참가해 필리핀 각 지역의 다양한 관광 서비스 상품들을 소개한다.

이번 행사를 위해 베니토 벤존(Benito C. Bengzon JR) 필리핀관광부 차관이 방한해 기자 간담회를 진행한다.

27일로 예정된 간담회에서 벤존 차관은 새로운 필리핀 관광산업 정책과 지난 10월 26일 재개장한 보라카이 등 필리핀 관광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필리핀관광부는 행사 기간 동안 국내 관광 사업자와 현지 업체의 1:1 비즈니스 미팅 기회를 제공한다.

마닐라, 세부는 물론 새롭게 주목 받고 있는 팔라완, 비콜, 보홀, 일로일로 지역의 호텔, 액티비티, 항공사 등 총 50 여 개 업체의 셀러들이 상담 테이블을 운영할 예정이다.

국내 업체는 관심 있는 필리핀 지역과 관광 상품을 선택해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특히, 환경정화를 위해 폐쇄했다가 지난 10월 재개장한 보라카이 관광 상품에 대한 국내 업체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마리아 아포 필리핀관광부 한국지사장은 “’2018 필리핀 서울 세일즈 미션’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필리핀의 다양한 관광지 및 상품을 한국 시장에 소개하는 자리”라며 “특히, 2006 년 이래 필리핀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한국의 관광 업계 관계자들과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더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는 자리가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