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국민시트콤과 주말예능, 연이은 한국 특집편 촬영

- 한국관광공사 마닐라지사, 필리핀 최대 지상파TV 방한특집 프로그램 총 4편 유치 -

(여행레저신문=이문숙기자) 한국관광공사는 필리핀 최대 지상파방송국 ABS-CBN의 간판 프로그램인 코믹 가족시트콤 ‘홈 스위티 홈(Home Sweetie Home)’과 주말 예능프로그램 ‘바나나선데이(Banana Sunday)’의 한국 특집편을 유치했다고 밝혔다.

먼저 ‘홈 스위티 홈(Home Sweetie Home)’은 매주 토요일 저녁에 방영되는 평균 시청률이 25%에 육박하는 필리핀의 안방시트콤으로, 필리핀의 로맨틱코미디 여왕으로 불리는 ‘토니 곤자가(Toni Gonzaga)’와 필리핀 간판스타 ’피올로 파스쿠알(Piolo Pascual)‘ 등 10명의 인기배우가 출연한다.

이들은 26일~29일간 서울과 인천의 주요관광지를 방문하여 한국 여행 중에 생긴 다양하고 가슴 따뜻한 에피소드를 유쾌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인천관광공사에서 인천지역 촬영을 지원한다.

또한 ‘바나나 선데이(Banana Sunday)’는 매주 일요일 오후에 방영되는 평균 시청률이 약 13%에 이르는 인기 주말예능 프로그램이다.

7명의 인기 연예인으로 구성된 MC단은 다음달 5일~8일 서울 및 강원도의 주요 동계관광지 및 드라마촬영지에서 각 관광지별 특징을 부각시키는 토크쇼, 게임, 패러디쇼를 진행하며 웃음으로 한국관광을 어필할 예정이다.

특히 강원도관광명예홍보대사인 한국계 현지방송인 라이언 방(Ryan Bang)은 ‘방 트립(Bang Trip)’이라는 코너로 강원도를 애정 있게 소개할 예정이다.

강원지역 촬영은 강원도청에서 지원한다.

두 프로그램은 12월에 각 2회씩 총 4회에 걸쳐서 방영될 예정이다.

조준길 한국관광공사 마닐라지사장은 “이번 현지 최대방송사의 연이은 방한특집 프로그램 제작, 방영이 크리스마스 등 현지 연말, 연초 휴가시즌에 필리핀 관광객을 한국으로 유치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