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N, 제22회 차세대 여성리더 콘퍼런스 개최

- ‘내부 조력자 구축’을 핵심 주제로, 여성 리더 육성을 위한 방안 제시- 차세대 여성리더 콘퍼런스, 여성 리더 성장 비전 제시 및 네트워크 구축의 장

제22회-차세대-여성리더-콘퍼런스

여성 리더들의 모임인 사단법인 위민인이노베이션(WIN: Women in Innovation) 15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제22회 차세대 여성리더 콘퍼런스를 개최여성리더 육성을 위한 비전을 제시했다.

약 300여명이 참석한 이번 콘퍼런스는 ‘내부 조력자 구축’을 핵심 주제로강수연 한국 셀리드 전무와 김미진 HP 상무 등 글로벌 기업에서 활약하고 있는 여성 리더들이 그간 업무 경력에서의 생생한 경험을 토대로 내부 조력자 구축의 중요성과 이를 위한 방안을 공유했다.

황지나 WIN 회장 (한국지엠 부사장)“차세대 여성리더 콘퍼런스는 2009년부터 10년 이상의 기간 동안 여성 인재 육성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제시하며 여성리더 성장을 지원해 왔다“특히이번 콘퍼런스에서는 ‘내부 조력자 구축’을 주제로여성이 리더로 성장하기 위해 필요한 조력자 확보 방안 및 스스로가 조력자 역할을 하기 위한 해법을 찾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 밖에차세대 여성리더 콘퍼런스의 핵심 프로그램으로 평가받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마련국내외 기업에서 전문성과 리더십을 인정받고 있는 여성 임원과 미래 리더를 꿈꾸는 차세대 여성리더와의 활발한 네트워크 기회를 제공했다.

조선경 조선경코칭센터 대표는“여성 임원과 직원이 조력자 구축 및 스스로 조력자가 되기 위해서는 실제 업무 환경을 면밀히 진단 및 평가하고 상황에 맞는 자신만의 실행 방안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차세대 여성리더 콘퍼런스는 WIN에서 매년 2차례 개최하는 여성리더 육성을 위한 핵심적인 활동이다지난 11년간 누적 참석자가 5,000명에 이르며 매회 전석이 매진될 만큼 직장 여성들이 꼭 참석하고 싶은 컨퍼런스로 자리매김 하였다여성들이 유리천장을 극복하고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비전을 제시해 왔으며 국내외 기업학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여성 임직원간의 경험과 노하우 공유를 위한 네트워크의 장으로 평가받고 있다이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WI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