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 C
Seoul
Wednesday, January 27, 2021

미보건당국, 북마리아나 제도 여행 경보 최저 단계로 완화

지난 11 21일 토요일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와 관련해 북마리아나제도(CNMI)에 대한 여행경보를 2단계의 “보통”에서 가장 단은 단계인 1단계 “낮음”으로 완화했다.

11 21일부터 CDC의 여행경보는 기존의 3단계 경보 시스템을 4단계 시스템으로 수정 적용하였고여행경보 (Travel Health Notice) 기준을 보완하였다사이판티니안로타의 북마리아나제도는 지역사회의 안전을 최우선시한 발 빠르고 수준 높은 방역 조치와 안정적인 관리로 새로운 4단계의 경보시스템 기준에 의거 가장 낮은 단계인 레벨수준으로 조정됐다.

새로운 여행경보는 지난 28일간 수집된 세계보건기구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1,2차 기준을 종합적으로 적용 하는데특정 기간 동안의 일일 확진자 수인구 100,000 명당 COVID-19 발생률신규확진 사례 궤적(증가감소 또는 안정 여부)등의 정량적 데이터와 해당 국가 및 지역의 의료 시스템공중 보건 인프라의 정성적 데이터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1단계낮음(LOW) 2단계보통(Moderate)  3단계높음(High)  4단계매우높음(Very High)으로 구성된다낮음 단계에서는 여행경보 및 목적지의 보건당국에서 요청하는 일반적인 예방 조치를 실천하고지키는 것을 권장한다.

또한 북마리아나제도는 미연방정부에서 배포하는 화이자 제약의 코로나19백신의 초기 물량 수혜 지역으로미 식품의약국(FDA) 승인이 원활히 진행된다면 12월부터 공급받을 예정이다. 이는 의료진과코로나19 최전선에서 지역의 안전을 지키는 유관 종사자에게 먼저 제공될 예정이며지역주민에게도 순차적으로 배포될 예정이다.

한편 북마리아나 제도의 코로나 19 누적확진자는 2020 11 25일 기준 104명이다다만 격리해제(완치)된 환자가 98사망 2명 순확진자 수는 4명 수준으로, 확산세 완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누적 확진자 중 78 명이 공항입국검역시 감염이 확인된 외부유입 승객으로지난 100일간 마리아나는 지역사회 감염이 없었다현재 북마리아나제도의 코로나19(COVID-19) 검사 건수는 16,851건으로 전체 인구 대비 31.2%가 완료 하였으며이는 전 세계적으로도 높은 검사율이다.   인구 5 8천여명의 북마리아나제도는 한국산 코로나19 진단키트 6만개를 수입해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Related Stories

Latest News

머큐어 앰배서더 울산, 설날 떡국 룸서비스 패키지

신축년 설날이 다가오면서 답답했던 일상을 벗어나, 잠시나마 여유로운 명절을 즐기기 위해, 호캉스를 즐기는 이들이...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아태 지역에 ‘메리어트 본보이와 함께하는 좋은...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오늘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여행객들에게 새로운 여행 경험을 제공하는 ‘메리어트 본보이와 함께...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 ‘복(福)케이션 패키지’ 선보여

 서울 남산에 위치한 도심 속 리조트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Banyan Tree Club & Spa Seoul)은 설 연휴를 앞두고 풍성한 혜택을 담은 ‘복(福)케이션 패키지’를 2021년 1월 27일부터 선보인다. 설 연휴가 다가오는 가운데 해외로 떠나기 어려운 요즘, 멀리 떠나지 않고도 천혜의 자연을 느낄 수 있는 남산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객실과 호텔 레스토랑을 이용할 수 있는 구성의 패키지가 출시된다. 이번 패키지는 ▲객실 1박 ▲호텔 내 레스토랑 디너 코스 2인 ▲그라넘 다이닝 라운지에서의...

세부퍼시픽, 최대 1백만페소 보장하는 코로나19 보험 도입

지난 1월 25일, 필리핀 최대 항공사 세부퍼시픽은 승객의 안심 여행을 돕기 위한 트래블슈어(Travelsure) 프로그램의...

미국 현지의 감성과 분위기를 이 곳에서! 밀레니엄 힐튼 서울, 아메리칸 다이닝 ‘비스트로 50’ 오픈

남산 소월길에 위치한 5성급 호텔 밀레니엄 힐튼 서울이 아메리칸 스타일 다이닝 컨셉의 팝업 레스토랑  ‘비스트로 50(Bistro 50)’를 내달  5일 오픈한다. 비스트로 50는 밀레니엄 힐튼 서울이 위치한 소월로 50에서 미국 50개 주의 풍미를 다채롭게 느낄 수 있다는 점에서 비롯됐다. 스테이크, 랍스터, 트러플 등의 고급 식재료를 활용한 프리미엄 메뉴와 더불어 치킨앤와플, 맥앤치즈, 핫도그 등의 캐주얼 아메리칸 소울푸드도 함께 준비되어 있다. 미국을 대표하는 맥주와 나파 밸리, 소노마 등 음식과 잘 어울리는 다양한 지역의 와인으로 구성된 주류 메뉴는 보다 특별한 다이닝 경험을 선사한다. 대표 메뉴로는 치킨의 바삭한 식감과 달콤한 크로플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치킨 & 크로플이 눈길을 끌며, 3cm에 육박하는 두께로 압도적인 비주얼과 육질을 자랑하는 ▲토마호크 스테이크와 부드러운 치즈를 감싸는 바다 향이 일품인 ▲랍스터 맥앤치즈, 미국 동부 해안가의 감성을 담은 ▲뉴잉글랜드 클램 차우더 등을 맛볼 수 있다. 이외에도 다양한 미국 스타일 파스타 및 피자 등 폭넓은 선택의 메뉴를 자랑한다. 이번 팝업에서는 정통 아메리칸 모터사이클을 대한민국에 선보이고 있는 할리데이비슨 코리아(Harley-Davidson® of Korea)와의 협업을 통해, ‘러쉬모어 핫도그’, ‘샤크노즈 버거,’ ‘배트윙 샌드위치’ 등 할리데이비슨을 상징하는 요소에서 따온 메뉴가 눈에 띈다. 또한, 자유와 모험을 사랑하는 할리데이비슨 팬들의 라이프스타일에서 영감받아 꾸며진 감각적인 인테리어는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다이닝 경험은 물론, 색다른 재미까지 더해주는 체험형 공간으로 만들어준다. 특히, 미국을 상징하는 요소가 세련되게 가미된 아메리칸 레트로 풍의 소품들이 미국으로 직접 여행을 떠날 수 없는 요즘, 마치 루트 66 을 횡단하며 미국 대륙을 여행하는 것과 같은 이색적인 느낌을 자아낸다. 한편, 비스트로 50는 밀레니엄 힐튼 서울 LL층에서 점심 (11:30 – 14:30), 저녁 (17:30 –...

설 명절 음식도 호텔에서? 호텔 셰프가 전 부쳐줘요~ ...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터, 메종 글래드 제주에서는 오는 설날, 특급 호텔 셰프가 준비한 풍성한 한상 차림으로...

Travel Stories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