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C
Seoul
Thursday, January 21, 2021

프랑스 관광청,  온라인 세미나 성황리 개최

프랑스 관광청은 11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에 걸쳐 FRENCH DAYS IN SEOUL 2020 온라인 행사를 개최했다. 24일, 25일은 여행사를 대상으로, 26일에는 미디어와 인플루언서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줌(ZOOM) 플랫폼을 통해 웨비나 형식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약 200명이 넘는 한국 여행업계 종사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종료했다.

FRENCH DAYS IN SEOUL은 한국 시장에 관심이 높은 프랑스 관광업계 관계자들과 한국 여행업계 관계자들이 프랑스 현지 최신 동향을 교류하고, 여행 상품의 개발과 홍보를 도모할 수 있도록 마련된 연례 행사다. 프랑스 관광청은 코로나19 로 인해 기존 워크샵 방식의 오프라인 행사를 웨비나로 대체하였다.

이번 웨비나에는 파리, 오베르뉴 론 알프, 프로방스 알프 코트 다쥐르, 브르타뉴 등 프랑스 주요 여행지를 비롯해 호텔, 백화점, 그리고 프랑스 최대 통신사까지 총 9곳의 프랑스 관광 업체가 현지에서 라이브로 참여해 프랑스 현지 최신 동향을 공유하고, 방역 조치 등 영업 재개를 위한 대처 방안에 대해 자세히 다뤘다. 세미나 특별 패널로 참가한 에어프랑스는 보다 유연해진 항공권 변경 정책과 안전한 항공 여행을 위한 안전 및 위생조치 등을 상세하게 전했다. 모든 세션은 프랑스어 및 한국어 동시통역 서비스가 제공되었다.

이번 온라인 행사에는 필립 르포르 주한 프랑스 대사가 한국어로 깜짝 메시지를 전해 참가자들에게 큰 감동을 안겼다. 필립 르포르 대사는 “코로나가 여행 산업에 가져다 준 아픔이 큰 것 같다. 모두가 어려운 시기지만 희망을 잃지 말자. 이 시기에 함께 미래를 잘 준비하면, 반드시 좋은 기회가 올 것이다.”라고 한국 여행업계 종사자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 프랑스 관광청 코린 풀키에 지사장은 “프랑스 관광청은 여행업 종사자들 곁에서 함께 이 어려운 상황을 이겨 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나긴 터널을 지나 곧 우리가 다시 만날 것이라 믿는다. 세미나를 통해 아름다운 프랑스 여행지와 여행 상품을 만나 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French Days in Seoul 2020행사에 참여한 참가자들은 “그간 업데이트된 프랑스의 상황을 알게 되어 유익한 시간이었다.“, “코로나로 지쳐있었는데, 서서히 정상화 되겠다는 희망이 생겼다.“, “프랑스 구석구석을 여행하는 기분이 들었다,“ 등의 매우 긍정적인 호응을 보였다.

 

 

 
         

   

Related Stories

Latest News

사이판, 뉴욕타임즈의 올해 사랑해야 할 52곳의 세계명소로 선정

서태평양에 위치한 마리아나제도의 사이판이 미국 대표 일간지인 뉴욕타임즈가 선정한 ‘2021년 사랑해야 할 세계 명소 52선’...

홍콩 그랜드 투어 – 섬   홍콩...

17세기 중반부터 19세기 초반까지, 영국을 중심으로 유럽 상류층 귀족 가문들은 자제들이 성인이 되어 사회에...

 ‘남신 미모’ 방탄소년단 뷔, 삼성 모바일 공식 계정들도 응답..”너무...

방탄소년단 뷔의 ‘조각 미모’ ‘천상의 미모’로 화제가 됐던 삼성 화보 사진에 삼성의 공식 계정들도 '뷔홀릭'으로...

예스24,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소울’ 개봉 첫 주 예매순위 1위

DC의 슈퍼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원더우먼 1984>가 4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53만 관객을 기록했다....

방탄소년단 뷔, 백종원과 찰떡 케미 “생에 첫 싸인 요청”부터...

방탄소년단(BTS) 뷔가 '한돈' 농가를 위한 적극적인 홍보는 물론 백종원을 향한 애정 공세도 펼치며 '달려라...

‘광개토 팔레트’ 방탄소년단 지민의 퍼스널 컬러가 궁금해? ‘지민 이즈...

'광개토 팔레트' 방탄소년단 지민의 퍼스널 컬러에 대한 네티즌들의 반응이 뜨겁다. ​ 채널A의 디지털 전용 채널 ‘AYO...

Travel Stories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