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틱 크리스마스, 이비스 스타일 명동에서

(여행레저신문=정인태기자) 괜스레 설레고 기분이 들뜨는 크리스마스 시즌, 이날만큼은 평범한 일상에서 벗어나 사랑하는 사람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해보자.

이비스 스타일 앰배서더 서울 명동은 12월 24일과 25일, 단 이틀간만 즐길 수 있는 크리스마스 시즌 한정 디너 뷔페를 선보인다.

특선으로 준비한 메인 요리부터 스페셜 에피타이저와 핫 디쉬, 각종 샐러드 및 디저트까지, 연말 무드에 어울리는 화려한 메뉴 라인업을 내세운다.

모둠 카나페와 트러플 오일을 가미한 아스파라거스 버섯 볶음 등으로 입맛을 돋우고, 매콤한 바비큐 소스를 곁들인 통치킨 구이, 셰프가 즉석에서 만들어 내는 파스타 등으로 만족스러운 크리스마스의 만찬을 즐기자.

특선 메인 요리로 ‘레몬 버터 소스와 비스크 소스를 곁들인 랍스타 테일 & 안심스테이크’ 또는 ‘아메리칸 소스를 얹은 왕새우구이 & 등심 스테이크’ 중 선택 가능.

또한 크리스마스 홈메이드 케이크를 비롯한 다양한 디저트를 내어 달콤함을 선사한다.

특히, 호텔은 모든 뷔페 고객에게 와인 또는 맥주 1잔씩을 제공하여 들뜬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크리스마스 디너 뷔페는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이용가능하다.

한편, 이비스 스타일 명동은 사랑에 빠진 커플들을 위한 ‘로맨틱 스파 패키지’ 를 선보이고 있다.

이 패키지에는 스탠다드 객실 1박과 조식 2인, 프라이빗 커플 스파 50분 이용이 포함된다.

남산 뷰가 한눈에 들어오는 20층 세미 노천 사우나에서 둘만의 로맨틱한 추억을 쌓아보길 추천한다.

또한 커플 스파 이용 고객만을 위한 특전으로, 분위기 있는 캔들 세팅과 스파클링 샴페인 2잔을 제공하여 로맨틱 무드의 정점을 찍는다는 계획이다.

저물어가는 한해를 뒤돌아보며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이비스 스타일 앰배서더 명동에서 잊지못할 추억을 만들어보자.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