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1세대 외국인 스타 브루노X보쳉‘비디오스타’로 동반 예능 출격!!박나래 사사 받는혹독한 ‘요즘 예능 적응 훈련’

사진;비디오스타-나래 제공;MBC 에브리원

오는 9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가 개척자 특집방송가 콜럼버스의 재림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공연광고방송가 신항로를 개척한 원조 스타김장훈브루노보쳉임은경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16년 만에 한국을 찾은 브루노와 그의 단짝 보쳉이 함께 출연해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1999년 KBS2 ‘남희석 이휘재의 한국이 보인다에서 대한민국 전국팔도 무전 배낭 여행을 하며 큰 인기를 모았던 브루노와 보쳉은 지금의 외국인 방송인 전성시대를 이끈 원조 스타 격이후 한국에서 방송 활동을 중단한 두 사람은 시청자들이 가장 궁금한 스타가장 보고 싶은 스타로 꼽혀왔다.

한국이 보인다’ 방송 이후 연락이 끊겼다는 브루노와 보쳉의 재회가 무려 2년여 간 준비한 프로젝트라고 밝힌 제작진은 보쳉은 2년 여간 수소문 끝에 연락이 닿았다브루노의 한국 방문 소식에 녹화 바로 전날 밤 홍콩에서 급히 귀국했다.”며 브루노에게도 보쳉의 출연 사실을 녹화 당일까지 철저히 숨겨 실제로 두 사람의 16년 만의 재회가 녹화 도중 이뤄졌다고 밝혔다.

한편 16년 만에 얼굴을 비춘 브루노와 보쳉을 비롯해 예능 울렁증 때문에 예능 출연을 자제해왔다는 임은경, <비디오스타>가 6~7년 만의 예능이라고 고백한 김장훈까지자칭 옛날 방송인이라는 네 사람을 위해 MC 박나래가 혹독한 요즘 예능 적응 훈련을 준비하기도 했다고.

브루노와 보쳉의 16년 만의 재회 현장부터요즘 예능 적응 훈련그리고 그동안 묵혀둔 근황과 예능감 대 방출까지! 7월 9일 화요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