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 정웅인, 현실적 악역 연기의 정점을 보여주다! 이정재의 함정에도 리스크 1도 없는 정웅인! 이번엔 신민아 궁지로 몰아넣으며 긴장감 UP!

사진;JTBC-금토드라마-_보좌관_-방송-캡처-합본 제공;큐로홀딩스

배우 정웅인이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에서 현실적 악연 연기의 정점을 보여주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극본 이대일/연출 곽정환) 9회에서는 오원식(정웅인)이 장태준(이정재)을 쫓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먼저이성민(정진영)의 장례식장을 나간 이후 장태준의 행적을 주시하던 오원식은 윤혜원(이엘리야)이 장태준과 내통하고 있는 것을 확인한다.

이어 윤혜원이 장태준을 도피시켜주는 동영상을 빌미로 윤혜원을 협박해 장태준의 위치를 알아낸 오원식은 검찰과 함께 호텔로 향하지만이내 이 모든 것이 오원식을 낚아 시간을 벌기 위한 장태준과 윤혜원의 함정임을 알게 된다.

그러나 이 정도 반격에 흔들릴 오원식이 아니었다조갑영(김홍파)과 송희섭(김갑수)의 단합으로 강선영(신민아)이 이수민의 낙태 수술 도와줬다는 것을 알게 된 오원식은 김형도(이철민)를 통해 위치를 파악해 이수민을 빼돌리며 장태준을 도와주는 한 사람강선영을 옭아매기 시작했다.

또한 극 말미장태준이 성진시 공천권 후보에 언급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 오원식이 또 한 번 분노하는 모습을 예고해 최종회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이처럼 정웅인은 오원식의 굴곡진 캐릭터를 거침없이 그려내며 극의 든든한 한 축으로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는 가운데,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최종회는 13(오늘오후 11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