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룩, 가을 황금연휴 맞이 인기 여행지 4곳 필수 액티비티 추천

- 올해 여름(6~8월) 클룩 국내 고객들의 해외 상품 예약 건 전년 동기 대비 161배 증가 - 예약 데이터 기반 한국인들의 인기 여행지는 싱가포르, 방콕, 파리, 다낭 순으로 나타나

467
싱가포르-유니버셜-스튜디오

10월 황금연휴를 앞두고, 글로벌 여행 및 레저 이커머스 플랫폼 클룩(Klook)이 올여름 예약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국인들이 많이 찾는 여행지와 반드시 즐겨야 할 액티비티를 추천한다.

엔데믹 전환과 함께 각국의 입국 규제 완화로 해외여행 수요는 크게 증가했다. 실제 클룩(Klook) 데이터에 따르면 올여름(6월~8월) 해외 상품 예약 건이 전년 동기 대비 약 161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기간 클룩에서 가장 많이 예약된 곳은 싱가포르였으며, 태국 방콕과 프랑스 파리, 베트남 다낭이 뒤를 이었다. 모두 백신 미접종자도 격리 없이 입국 가능한 곳이다.

특히 9월 3일부터 국내 입국 전 코로나19 검사 의무가 폐지돼 해외여행 수요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클룩은 개천절과 한글날 대체공휴일이 포함된 10월 황금연휴를 맞아, 가을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이들을 위해 해당 여행지의 인기 액티비티를 소개한다.

안전 여행지 싱가포르, 테마파크부터 화려한 인공정원까지 즐길 거리 가득

싱가포르-가든스-바이-더-베이.

코로나 이후 안전하고 편리한 여행을 원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거리가 깔끔하고 비교적 근거리에 위치한 싱가포르가 인기를 끌었다. 세련된 도시와 아름다운 자연이 어우러진 싱가포르에서 빠질 수 없는 액티비티는 바로 유니버셜 스튜디오다. 동남아시아 최초이자 유일한 유니버셜 스튜디오인 이곳에서는 트랜스포머, 쥬라기 공원 등 세계적인 영화와 TV 시리즈 테마의 어트랙션은 물론, 미니언즈 등 아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를 만날 수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싱가포르의 대표 랜드마크 중 하나인 가든스 바이 더 베이는 25미터 높이의 슈퍼트리, 세계 최대 실내 인공 폭포와 형형색색의 꽃들로 채워진 플라워 돔 등 볼거리로 가득하다. 특히 매일 밤 펼쳐지는 ‘슈퍼트리 쇼’는 화려한 빛과 음악이 어우러져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싱가포르 야경의 하이라이트를 만들어낸다. ‘클룩 싱가포르 패스’를 이용하면 유니버셜 스튜디오와 가든스 바이 더 베이는 물론, 20개 이상의 어트랙션을 각자 스타일에 따라 선택해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어 예약률이 높다.

다채로운 도시 방콕, 화려한 야경과 맛있는 음식 가득한 다이내믹 여행지

태국-방콕-킹-파워-마하나콘

자유여행의 성지로 불리는 태국 방콕 역시 이번 가을 연휴 여행지로 추천한다. 저렴한 물가는 물론, 현대와 전통이 공존하는 도시 풍경과 다양한 길거리 음식 등 다이내믹한 분위기가 매력적인 도시다. 특히 방콕에서 가장 높은 건물 킹 파워 마하나콘에서는 화려한 방콕의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 투명한 유리바닥으로 이루어진 스카이워크에 입장하면 활기찬 도시경관이 발밑에 펼쳐진다. 잔잔한 차오프라야강을 항해하며 낭만적인 분위기 속에서 방콕의 밤을 즐기는 리버 크루즈 또한 인기다.

방콕에서는 음식도 빼놓을 수 없다. 태국 요리는 한국인의 입맛에도 잘 맞아, 방콕의 솜퐁 타이 쿠킹 클래스가 클룩에서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전문가와 함께 로컬 시장을 탐방하며 태국 요리의 역사를 배우고, 현지 음식을 직접 요리해본다. 서양인들에게도 인기가 많아 다양한 국가의 사람들과 함께 요리 수업을 즐길 수 있는 이색 액티비티다.

낭만과 예술의 도시 파리, 30주년 맞이한 디즈니랜드와 뮤지엄 패스로 200% 즐기기

프랑스-파리-디즈니랜드

팬데믹으로 지친 마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낭만의 도시 파리를 여행지로 선택한 사람들도 많았다. 특히 올해 파리를 찾는다면 디즈니랜드 방문을 추천한다. 2022년은 파리 디즈니랜드가 3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이를 기념하는 어트랙션과 굿즈, 퍼레이드 등을 다양하게 선보인다. 올해 7월에는 ‘어벤져스 캠퍼스’ 또한 오픈해 마블 슈퍼 히어로 팬들을 위한 볼거리도 가득하다.

무엇보다 예술과 문화의 중심지 파리를 제대로 경험하기 위해서는 박물관과 미술관 관람이 필수다. 이때 클룩의 뮤지엄 패스를 이용하면 세계 3대 박물관 중 하나인 루브르 박물관부터 마네, 모네, 고흐 등 19세기 인상파 화가들의 작품으로 유명한 오르세 미술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궁전 베르사유까지 50개가 넘는 명소를 정해진 기간 내 자유롭게 방문할 수 있다. 또한 티켓 구매를 위해 대기할 필요 없이 패스트트랙으로 바로 입장 가능해 편리하고 알차게 파리 문화의 면면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베트남 대표 휴양지 다낭, 해발 1,487m에 위치한 테마파크 인기

베트남-다낭-골든브릿지

짧은 비행시간과 간편한 입국 절차, 저렴한 물가로 최근 해외여행지로 동남아를 선택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특히 풍성한 즐길 거리와 아름다운 바다로 휴양과 관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베트남의 대표적인 휴양지 다낭의 필수 액티비티 명소는 단연 해발 1,487m에 위치한 바나힐이다. 고지대에 유럽풍 건물이 자리 잡은 이색적인 풍경과 함께 다양한 액티비티는 가족 여행객에도 제격이다.

세계에서 가장 긴 싱글 트랙 케이블카를 타고 웅장한 자연 풍경을 감상하며 바나힐 정상에 오르면 이국적인 마을이 펼쳐진다. 곳곳의 포토존에서 인생샷을 남기고, 알파인 코스터와 대규모 실내 놀이공원 판타지 파크의 재미있는 게임과 놀이기구를 즐길 수 있다. 150미터 길이의 골든 브릿지 또한 다낭 시내와 바다를 한눈에 담을 수 있고, 거대한 두 손이 다리 난간을 떠받치는 독특한 외관으로 인증샷 명소로 손꼽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