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박문수 문화관 개관-평택시 진위면 11월 14일

588

-11월 14일 어사 박문수가 태어난 평택시 진위면에서 개관식 개최
-박문수의 청렴과 위민 정신은 시공을 초월

(여행레저신문=김인철 기자) 10일 암행어사 박문수 문화관(관장 장승재)은 어사 박문수가 태어난 평택의 옛고을 진위면에서 11월 14일 박문수 문화관의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암행어사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인물이 박문수(1691~1756)다. 어사 박문수는 조선 후기 정치관료로 매사에 진취적이며 명석한 업무처리로 이론에 경도되지 않고 뛰어난 실무 능력을 발휘하였을 뿐만아니라 권력에 굴종하거나 주위 눈치를 보지 않았던 인물로 알려졌다. 당색이 분명했으나 적대논리에 빠지지 않고 많은 위민 정책을 입안하고 시행했다고 전한다.

암행어사 박문수 초상화 (보물 제1189-1호로 지정, 문화재청)

박문수가 암행어사 중 대표적인 인물로 민중들에게 각인된 것은 직언을 넘어 독설도 서슴지 않았으며 철저하게 백성들을 위한 정책을 추진하고자 노력했기 때문이다. 많은 시간이 지났음에도 박문수가 암행어사 대표 인물로 인식되는 상황은 아동 대상으로 한 위인전 출판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암행어사 박문수와 관련해 전해지는 수많은 야담과 설화의 스토리는 아주 귀중한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암행어사박문수문화관은 진위면 견산리 진다인 2층에 암행어사박문수관, 진위면방문자센터, 지역특산품판매 및 체험공간, 장승재 DMZ 문화전시관으로 구성돼 있다.

박문수관련 사업으로 ▶박문수의 청렴과 위민정신 함양 ▶암행어사박문수문화연구회 ▶암행어사 박문수 동상 건립 ▶암행어사 아카데미 ▶박문수와 연관된 테마 여행 프로그램 ▶암행어사 박문수 축제 ▶암행어사 박문수길 탐방과 체험프로그램 ▶어사또 음식 을 운영한다.

아울러 평택북부 진위면의 지역경제 활성화와 평택명소로 태어나기 일환으로 ▶농촌생태체험관광 프로그램 ▶무봉산, 삼봉 정도전기념관, 진위천유원지, 만기사, 원균장군 사당, 송탄관광특구 투어 ▶지역특산물 등 현장판매 ▶진위방문자안내 등 할 예정이다.

암행어사박문수문화관의 장승재 관장은 문화관이 “평택북부 진위면이 암행어사의 메카로 인지도를 높이고 지역주민들에게는 사랑방으로 소통과 문화의 공간이 되길 희망하며 평택북부관광지 거점으로 제일 높은 무봉산의 정기와 평택의 젖줄인 진위천 그리고 조선시대 최고 인기스타 암행어사 박문수를 연계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사람들이 모이게 됨으로써 생동감과 활력이 넘치는 평택북부 진위면이 되길 기대한다고” 고 말했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전화 (031-668-9578, 010-9044-1118)로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