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제주 핫플 ‘라운지 38’ 인기 DJ 초청 공연 진행

- 매주 금, 토요일 저녁 7시30분부터 새벽 1시30분까지 진행 - 여성테이블 고객에게는 3만5,000원 상당 모엣샹동이 무료…’레이디스 나이트 프로모션’ 진행 - 한국 MZ세대가 즐기는 K컬처, K푸드 경험할 수 있어 외국인 관광객에게도 인기 기대

(여행레저신문) 제주 최고층에서 늦은 밤까지 인기 DJ 라이브공연 즐겨볼까.

롯데관광개발은 16일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내 그랜드 하얏트 제주의 38층에 위치한 ‘라운지 38’에서 매주 금, 토요일 저녁 7시30분부터 새벽 1시30분까지 인기 DJ를 초청해 라이브 공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롯데관광개발 관계자는 “제주의 핫플로 정평이 난 제주 최고층 ‘라운지 38’에서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세련되고 트렌디한 각종 하우스음악을 유명 DJ 라이브공연으로 새벽까지 즐길 수 있다”면서 “이제껏 경험할 수 없었던 색다른 제주여행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한국의 MZ세대가 즐기는 K컬처, K푸드를 경험할 수 있어 싱가포르, 대만, 일본, 중국 및 미국 등 드림타워를 방문하는 외국인들에게도 인기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DJ 라이브공연은 하우스음악을 콘셉트로 하며 팝, 디스코 등의 요소를 가미한 ‘라운지 38’만의 독창적인 음악 스타일도 즐길 수 있다.

하우스 음악을 기반으로 아프리카의 다양한 음악 요소가 결합되어 다채로운 리듬과 열정적이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로 사로잡는 아프로 하우스(Afro House), 감성적이고 섬세한 딥/테크 하우스(Deep/Tech House) 및 하우스 리듬과 멜로디컬한 사운드가 매력적인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멜로딕 하우스(Melodic House)까지 다양한 음악 스타일을 구현한다.

매주 새로운 라인업의 DJ들이 초청되며 오는 17, 18일에는 뮤라우드(Mewloud), 치즈(Cheez), 셀레나(Selena), 24, 25일에는 뮤라우드(Mewloud), 리하(Liha), 로아(Loa) 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특히, ‘레이디스 나이트(Ladies Night) 프로모션’을 진행해 여성테이블 고객에게는 3만5,000원 상당의 모엣샹동을 1인당 1잔씩 제공한다.

미쉐린 1스타 출신 셰프인 벌튼이(Burton Yi)가 직접 선보이는 최상급 US 등심 스테이크, 참치 타르타르 타코, 새우 감바스 및 각종 파스타 등 각종 주류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웰페어링 메뉴도 다채롭다.

떡볶이, 김치볶음밥 등 한국 대표 인기메뉴도 빼놓을 수 없는 별미다.

벌튼이 셰프는 그랜드 하얏트 제주를 대표하는 글로벌 스타셰프 어벤져스 중 1인으로 스테이크의 대가로 평가되는 울프강 퍽이 아시아 최초로 런칭한 미쉐린 1스타 레스토랑인 ‘컷 싱가포르’, 마카오 윈 팰리스 복합리조트의 ‘SW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총괄셰프를 역임한 바 있다.

‘라운지 38’은 제주의 최고층인 38층에 위치해 제주도심과 바다, 한라산을 파노라믹뷰로 즐길 수 있으며 시간대별 각기 다른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라운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