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마이티 마우스 쇼리,“최근 키 1cm 성장,10년 뒤에 180cm 될 수 도 있어“

대한외국인-쇼리

연예계 대표 단신 마이티 마우스의 쇼리가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180cm 장신을 향한 포부를 드러냈다.

1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도전의 아이콘 개그맨 장동민, <윤희에게>로 스크린 데뷔에 성공한 김소혜, 가요계의 재간둥이 마이티 마우스 쇼리, 에버글로우 시현까지 각 분야 도전의 아이콘이 출연해 퀴즈대결을 펼친다.

‘도전의 아이콘’ 특집답게 MC 김용만은 쇼리에게 인생 최고의 도전이 무엇인지 물었는데. 쇼리는 “결혼이라는 도전에 성공했다. 지금 딱 1년 됐다”고 말해 모두의 축하를 받았다. 이어 “와이프랑 키가 거의 똑같아서 키로 티격태격한다. 그런데 엊그제 키를 쟀는데 1cm가 컸더라”며 기쁜 소식을 전했다. 이에 김용만이 “이 추세면 10년 뒤 10cm가 크는 것 아니냐”고 하자 쇼리는 “맞다. 지금 180을 노려볼 수 있을 것 같다”며 180cm 장신의 꿈을 내비쳐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대한외국인 팀에는 에버글로우의 멤버 중국 출신 ‘이런’이 새롭게 합류했는데. 같은 그룹의 멤버가 맞대결하게 된 것은 대한외국인 최초로, 이런은 “시현 언니보다 내가 한국말을 더 잘하는 것 같다“며 우승을 향한 강한 의지를 드러내 보였다. 두 사람의 팽팽한 신경전에 누가 승리를 차지할지 더욱 기대가 모이는 상황.

도전의 아이콘이 모인 한국인 팀이 과연 퀴즈 도전도 성공할 수 있을지, 오는 13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보도자료문의 travelnews@naver.com